menu




작성자 조성희
작성일 2021/09/09
ㆍ조회: 99  
지방에서 살고있는데, 서울에서 살고싶은데 현실의벽이 너무 높네요
30대 초반이며, 친구들이나 지인들은 모두 수도권 서울쪽으로 올라간상태인데, 
거의 제가 마지막 입니다... 서울에 올라가고싶은 생각은 수도없이 지금도 하고있는데, 
현실의 벽이 너무 큽니다. 부모님 일을 제가 도와야할수밖에없는 상황인데, 
저는사실 서울에 올라가 항공스튜어스디스 계속하고싶은데 말을못하고있어요,
스튜어디스하려면 본래 불만이 많았던 얼굴성형도 해야하고... 올라가면 월세비용에...
초기비용이 만만치않게 들어갑니다...엄두를 못내고있는데, 미래를생각하면 이러고있으면 안될거같기도하고...
마음이 넘복잡해요 ㅠㅠ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21년도 시흥 꿈트리장학생 선발 관리자 2021/10/05 29
시흥 휴먼북 모집 관리자 2021/09/23 83
43867 판촉물 텀블러 트라이탄 물병 보조밧데리 보온보냉텀.. 돌비 2021/10/25 6
43866 신사와 아가씨 시청률 상승, 30% 진입 임박 미경 2021/10/25 4
43865 홈페이지 슬기 2021/10/25 6
43864 홈페이지 슬기 2021/10/25 5
43863 국민 5명 중 1명 탈모..非유전·여성·MZ세대 덮쳤다.. 영두 2021/10/22 10
43862 보조배터리 행사기념품 수건답례품 반짇고리 판촉물.. 돌비 2021/10/22 14
43861 판촉물 쇼핑몰 행사사은품 개업답례품 기념품 단체선.. 돌비 2021/10/21 14
43860 판촉물 쇼핑몰 행사사은품 개업답례품 기념품 단체선.. 돌비 2021/10/21 13
43859 바람이 연주하는 아코디언..허먼 콜겐 "모든 것은 서.. 종훈 2021/10/21 15
43858 이날 열린 대외경제안보전략회의는 최근 경제 김성찬 2021/10/18 15
43857 동물권과 환경을 위해"..비건을 지향하는 가족 사희 2021/10/18 20
43856 환절기, 아이 식욕부진이 심해진다면 안철 2021/10/17 24
43855 눈의 스크린 역할 '망막'이 떨어진다? 안철 2021/10/16 28
43854 '추웠다, 더웠다' 환절기..면역력 올리는 음식 미나 2021/10/15 30
43853 시(詩)를 시각화하면 이런 모습이지 않을까 응호 2021/10/14 26
43852 고혈압 치료제, 치매 발생 위험 낮출 수도 호철 2021/10/12 34
43851 대면·비대면 병행 마산국화축제..'위드 코로나' 시.. 미호 2021/10/11 31
43850 왜 스티브 잡스는 대체의학에 매달렸을까? 이지 2021/10/09 30
12345678910,,,2194